MOU체결후 단체기념사진=KOMERI©열린뉴스통신ONA

(부산=열린뉴스통신) 김기백 기자 = KOMERI(원장 배정철)는 17일 전남도청 9층 정약용실서 전남도, 목포시, HD현대삼호, 대한조선(주)과 공동으로 친환경 선박용 암모니아 산업육성 ·기술발전을 위해 MOU체결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체결은 2050 탄소중립(Net-zero) 실현을 위해 친환경 무탄소 연료를 사용하는 암모니아 운반선 및 암모니아 연료추진선 등의 선박 수주량이 증가하고 있어 전남도를 중심으로 목포시, KOMERI, HD현대삼호, 대한조선(주) 등과 함께 전남지역 친환경 무탄소염료 기반 산업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KOMERI는 지난 5월, 전남도, 목포시와 함께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지원하는‘친환경 선박용 암모니아 연료공급장치 및 시스템 실증 기반구축’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2028년까지 중대형 선박 중심의 친환경 선박용 암모니아 연료공급시스템 실증 및 통합 성능평가 체계를 구축해 연계시스템 및 단위 부품 국산화 제품의 신뢰성 향상을 위한 통합 실증체계를 갖출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 전남도 박창환 정무부지사, 목포시 이상진 부시장, HD현대삼호 김환규 부사장, 대한조선(주) 이상철 기술본부장, KOMERI 배정철 원장이 참석해 ▲전남도/목포시 친환경 무탄소연료 선박 지역산업 육성 및 상호협력 ▲선박 기자재 산업 활성화를 위한 신규사업 발굴 및 공동연구 협력 ▲기술(제품)의 성능평가, 공인시험을 위한 설비 및 장비의 공동 활용 ▲기타 상호 협력체계 구축 및 공동 발전을 위한 제반 사항 협조 등 상호 긴밀한 협력하기로 했다.

배정철 원장은 “미래 친환경 선박 연료 기술 선도를 위해 목포시 대양산단에 구축되는 친환경 암모니아 연료공급 실증센터를 기점으로 전남지역의 친환경 무탄소연료 기반 조선산업의 전초기지를 마련하고, 친환경 선박용 암모니아 산업육성을 적극 견인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