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산 북구, 돌봄활동가 대상 소진예방 교육 실시

[케이에스피뉴스=[부산] 박지원 기자 [email protected]]부산 북구는 지난 17일 ‘부산, 함께돌봄’ 사업의 돌봄활동가 양성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돌봄활동가들을 대상으로 사업에 대한 이해 및 소진 예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부산사회서비스원의 제공인력 대상 역량 및 직무강화 교육을 활용하여 실시됐으며, 부산 함께돌봄 – ‘돌봄활동가 양성사업’에 대한 교육 및 테라리움 만들기를 통해 돌봄활동가들의 소진을 예방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에 참석한 돌봄활동가는 “이번 교육을 통해 돌봄활동가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꼈으며, 테라리움을 만들면서 정서적 환기도 하고 힐링이 되어 교육에 참석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오태원 북구청장은 “주민을 돌봄활동가로 양성하여 주말, 저녁 등의 돌봄 공백까지 보완할 수 있는 지역 내 돌봄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우리 북구는 앞으로도 부산, 함께돌봄 사업을 통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 북구는 ‘내 집에서 누리는 지역사회 중심의 함께돌봄’을 지원하기 위해 관내 종합사회복지관, 노인복지관, 북구지역자활센터, 재가장기요양기관 등을 수행기관으로 선정하여 돌봄, 보건의료, 주거 영역 등의 통합적인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